“부처님의 깊은 뜻, 민주주의로 실천해야”

기사입력 2017.05.03 14:3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안희정 지사, 3일 수덕사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 참석
 
안희정 충남지사가 3일 예산 수덕사 대웅전 앞마당에서 열린 불기 2561년 부처님 오신 날 봉축법요식에 참석, 부처님 오신 날의 숭고한 뜻을 새기고 도민과 함께 축하했다.
 
DSC_3684.png▲ 사진/ 충남도
 
이날 행사에는 안희정 지사를 비롯해, 수덕사 주지 정묵 스님과 신도, 지역 주민 등 100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삼귀의와 관불의식, 수덕사 주지 정묵 스님의 봉축사, 안 지사 축사, 덕숭총림 방장 설정 스님의 법어, 발원문, 봉축가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수덕사 주지 정묵 스님은 봉축사에서 “‘차별 없는 세상 우리가 주인공’이라는 이치를 바로 알면 지혜와 자비의 길이 열린다”며 “가정과 일터, 거리와 사회에서 차별을 없애고 모든 이들을 부처로 대하는 것이 바로 우리가 주인공으로 살아가는 길”이라고 강조했다.
 
안희정 지사는 “불기 2561년 부처님 오신 날을 온 도민과 함께 봉축 드린다”며 “온 세상을 밝히는 연등처럼 우리도 차별을 넘어 공존으로 갈 수 있도록 불교계의 축원과 가르침을 마음에 새길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우리는 서로 견해도, 살고 있는 처지도 다르지만 부처님의 뜻에 따라 대화와 타협의 민주주의를 통해 모두가 사이좋게 살아가는 세상을 만들어야 한다. 그것이 저의 간절한 소망이고 직업 정치인으로서 저의 소명의식”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공주 마곡사에서 열린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에는 허승욱 도 정무부지사가 참석해 도민의 안녕과 화합을 기원했다.
<저작권자ⓒKJB한국방송 & kjwn.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96185
 
 
 
 

전남 목포시 영산로 682 (석현동) 3F KJB한국방송(612214) | 제보전화 : 061-285-0315 |  팩스 : 061-285-0317
등록번호 : 전남아00315 (14.03.27) 발행 .편집 : 노영윤 | E-mail :
eyetour1@naver.com
경인취재본부 : 경기도 안산시 상록구 이동 714-3 데코스포텔 808호 임시전화 010-9404-3021
개인정보관리 및 청소년보호책임자 : 노영윤 | 사업자번호 : 411-14-59130 | 
Copyright ⓒ KJB한국방송 All right reserved.

 

 

 

 

 

 

 

 

 

 

 

 

 

 


                                

 

 

KJB한국방송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