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4-20(일)

서울택시 운행률 47%…퇴근시간대 대중교통 증회운행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8.12.20 19:1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출근시간대 운행률 전주대비 70%(7시)‣49%(8시)‣34%(9시)로 감소
- 퇴근길 불편 최소화 위해 대중교통 운행횟수 증대 비상수송대책 시행

전국 택시업계가 카풀서비스에 반대하며 대규모 집회에 참가하는 오늘(20일), 출근시간대 서울택시 운행률이 전주 같은 요일(13일)의 47% 수준에 머문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시가 택시운행정보시스템(STIS)로 확인한 결과, 전주대비 운행률은 7시 기준 70%, 8시 기준 49%, 9시 기준 34%로 점차 낮아졌다.
 
이에 서울시는 퇴근시간대 시민들의 혼란방지와 불편 최소화를 위해 계획했던 비상수송대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서울 지하철 1~8호선과 버스는 평소 오후 6시에서 8시까지인 퇴근 집중배차시간을 30분 연장한다. 지하철은 운행횟수가 약 20회 늘어나고, 시내버스 배차간격은 절반 수준으로 단축된다. 개인택시 전체에 대한 부제를 해제해 택시공급도 최대한 확보한다.
 
고홍석 서울시 도시교통본부장은 “택시 운행률 저하로 귀갓길을 걱정하시는 시민들이 많으실 것으로 안다. 불편하시더라도 지하철, 버스 등의 대중교통을 이용해주시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207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서울택시 운행률 47%…퇴근시간대 대중교통 증회운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