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6-06(일)

국립해양조사원, 충남 주요항만해역 수로조사실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3.13 18:4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태안항, 보령항 등 항만·항로일대의 선박의 안전항해를 위한 조사- 

 

국립해양조사원 서해해양조사사무소(소장 정호양)는 오는 16일부터 10월 말까지 약 7개월간 태안항, 보령항, 오천항, 대천항 등을 대상으로 대형선박의 입출항 및 어선의 항해 시 안전을 도모하기 위한 정밀수로측량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는 해저지형을 정확히 측량할 수 있는 다중빔음향측심기, 침몰선박이나 해저장애물의 이미지를 입체적으로 볼 수 있는 측면주사음파탐지기(사이드스캔소나) 등 최신 해양조사장비를 이용하여 해저지형과 수중장애물 등에 대한 정밀한 조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항행위험요소는 발견 즉시 항행통보를 통해 배포할 예정이며, 조사결과는 해도 개정 시 반영하여 해상교통안전을 위한 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다.

 

서해해양조사사무소 관계자는 “이번 조사를 통해 서해 주요 항만의 해저지형의 변동 및 항해위험물을 면밀히 조사하여 서해안의 해상교통안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캡처.PNG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립해양조사원, 충남 주요항만해역 수로조사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