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6-06(일)

여수해경, 강풍에 연안으로 밀려 좌주된 어선 구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4.22 20:2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고흥군 금진항 정박중 강한바람에 닻줄 일부 손상되어 좌주 -

 

200422-여수해경, 강풍에 연안으로 밀려 좌주된 어선 구조.png
사진/여수해경

 

여수해양경찰서는 “오늘 오후 16:00경 고흥군 금산면 금진항에 정박 중인 4.97톤급 어장관리선 A호(선주 남자, 51세)가 강풍으로 연안으로 좌주되어 있다는 신고를 접수하여 녹동파출소 순찰팀과 구조팀을 현장에 급파해 무사히 구조했다”고 밝혔다. 

 

지난 9일 조업을 마치고 입항한 후 금진항에 정박 중이던 A호는 최고풍속 12m/s의 강풍으로 닻줄 3개가 절단되어 연안으로 좌주 되었으며, 여수해경은 연안 내 암초로 인한 선박파공 등 2차 사고에 대비하여 선저에 원통스티로폼을 사용 보강작업을 실시하였고 신고 접수 1시간 20분 만인 17:20경에 이초작업을 완료했다.

 

사고 당시 선박 내에 승선원은 없었으며 경우 200리터를 적재 중이었으나 주변에 해양오염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여수해경관계자는 “강풍이 불 때는 계류색을 보강하는 등 계류선박의 안전상태를 수시로 확인해야 하며, 특히 여러 척이 동시에 계류하는 경우 동시에 큰힘이 전달되면 계류색이나 닻줄 등이 파손될 수 있으므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여수해경, 강풍에 연안으로 밀려 좌주된 어선 구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