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5-22(수)

전남 영광, 계마 국가어항 정비공사 완료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3.14 19:3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목포해수청, 총공사비 338억원 투입, 투기장 호안 779m 축조 등 완공 -

 

 전남 영광군에 위치한 계마 국가어항 정비공사가 오는 3월말 완공된다.

 

 계마항은 1971년 국가어항으로 지정되어 1982년 방파제, 접안시설 등 기본시설을 완공하였으나, 항 내 퇴적물에 의한 선박 입 ․ 출항 불편 등 이용여건이 저하되어 수심확보 등을 위한 사업 필요성이 대두되었다.

 

 * 기본시설 공사: 서방파제 450m, 방사제 340m, 물양장 280m 등 / 총공사비 143억원

 

 이에 목포지방해양수산청은 총공사비 338억원을 투입, 2013년 9월 정비공사를 착공 금년 3월말 완공 예정으로 준설토 투기장 호안 779m를 축조하였고, 항 내 수심 확보를 위해 퇴적토 50만1,175㎥을 준설하였다.

 

 이번에 조성된 준설토 투기장은 계마항에서 발생하는 퇴적토를 23년간 수용 가능한 규모(수토용량 88만1,400㎥)로, 퇴적이 심화되고 있는 계마항의 안정적 준설토 투기장소가 확보됨에 따라 향후 항 이용여건이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아울러, 부잔교를 설치하여 어선이 편리하게 접안할 수 있도록 하였고, 쓰레기가 방치된 기존 어항부지를 정비하고 노후 도로와 배수시설물을 보수하는 등 깨끗한 어항으로 환경을 개선하였다.

 

 계마항은 전남 서부권 주요 어장인 칠산어장을 지원하는 항으로써, 이번 정비공사 완공으로 칠산어장의 주산물인 조기와 꽃게 등 관련 수산물의 안정적인 공급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 칠산어장: 서해안 3대 어장(연평도, 흑산도, 칠산) 중 하나로 조기 어장으로 유명

 

 장귀표 목포지방해양수산청장은 “계마항 정비공사로 지역 수산업 여건이 개선되어 어업소득 증대가 기대됨은 물론 주변 법성포, 가마미 해수욕장, 백수해안도로 등 관광자원과 연계하여 새로운 어촌 관광수요를 창출하는 효과가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 전남 서남해안권 국가어항 건설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하여 지역 수산업 발전을 위해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1168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전남 영광, 계마 국가어항 정비공사 완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