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0-23(목)

나주시립예술단, 26일, 영산포 황포돛배 선착장서 피날레 공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9.27 14:4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태풍에 지친 마음, 음악으로 치유하다

 

나주시립예술단이 최근 연이은 태풍 피해로 상심이 큰 시민들의 고된 마음을 음악으로 어루만졌다.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나주시립예술단의 ‘가을을 여는 시민 음악회’를 지난 26일 영산포 황포돛배 선착장 무대 공연을 끝으로 성황리에 마쳤다고 27일 밝혔다.

 

지난 17일 대호수변공원을 시작으로 19일 빛가람 호수공원, 24일 남평초등학교 대강당에서 릴레이로 열린 이번 공연은 90분 간 시민성악교실 합창단과 함께 하는 합창곡 ‘신고산타령’, ‘그리운 금강산’을 비롯해 ‘베사메무쵸’, ‘가을편지’, ‘태평성대’, ‘진도아리랑’ 등 전통과 현대를 아우르는 다채로운 곡들을 선보이며 관객들의 뜨거운 환호와 박수갈채를 이끌어냈다.

 

특히 이달 제13호, 제14호 태풍 ‘링링’과 ‘타파’로 농작물, 시설 등에 피해를 입은 지역민들에게 음악을 통한 따듯한 위로의 메시지를 전달하며 문화 행복 도시 구현에 크게 기여했다.

 

나주시립예술단, 가을을 여는 시민음악회1(영산포 황포돛배 선착장).png
출저/나주시

 

 
태그

전체댓글 0

  • 8802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나주시립예술단, 26일, 영산포 황포돛배 선착장서 피날레 공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