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0-21(화)

광주광역시 동구, 태풍으로 충장축제 일부행사 조정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0.01 16:0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개막식 3일, 거리퍼레이드 5일로 연기…방문객 안전에 만전

 

한반도를 향해 북상 중인 제18호 태풍 ‘미탁’의 영향으로 2일 개막예정이던 ‘제16회 추억의 충장축제’가 방문객 안전을 고려해 일부행사를 취소하거나 연기해 치른다.

 

동구는 1일 오전 임택 청장이 주재하는 긴급대책회의를 개최하고 태풍의 직·간접 영향권에 들 것으로 예상되는 2일과 3일 일정을 일부 조정했다고 밝혔다.

 

그 결과 2일 주민자치센터 경연예선과 무등아트페스티벌(무등갤러리), 전통채색화 작가전 등 실내에서 진행하는 프로그램만 정상 개최하고 축하공연을 포함한 야외프로그램은 전면 취소 또는 연기된다.

 

2일 예정된 개막식은 3일 저녁6시로 연기됐다. 3일 열릴 거리퍼레이드도 5일 오후2시로 미뤄졌으며, 해남우수영 강강술래 등은 공연이 취소됐다.

 

태풍이 지나갈 것으로 예상되는 3일 저녁부터는 행사가 정상적으로 치러진다. 이날 저녁 6시 5·18민주광장에서 열리는 개막식에 이어 ‘미스트롯’ 출연자로 유명한 가수 송가인을 비롯해 진성, 최진희 등이 출연하는 ‘충장트로트 열전’이 펼쳐진다.

 
태그

전체댓글 0

  • 0325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광주광역시 동구, 태풍으로 충장축제 일부행사 조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