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2-09(월)

‘고성 해안지역 둠벙 관개시스템’ 국가중요농업유산으로 지정

- 국가중요농업유산 제14호 지정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1.20 17:2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경남 고성 해안지역 둠벙 관개시스템’이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하는 국가중요농업유산 제14호로 지정 확정되었다.

 

국가중요농업유산이란 농업인이 해당 지역에서 환경․사회․풍습 등에 적응하면서 오랫동안 형성시켜 온 유형․무형의 농업자원 중에서 보전하고 전승할만한 가치가 있는 것을 국가가 인정하여 지정하는 농업유산으로, 2013년부터 현재까지 15개소가 지정되어있다.

 

이번 국가중요농업유산 지정은 올 6월말 전국에서 신청한 6개 농업유산자원 대해 농업유산자문위원회가 농업문화, 생물다양성, 경관특성 등 유산적 가치를 기준으로 심사를 한 결과이며, 경남은 2015년 제6호 “하동 전통 차농업” 이후 두 번째 지정이다.

 

국가중요농업유산 제14호 ‘고성 해안지역 둠벙 관개시스템’은 해안지역 특성상 하천이 발달하지 못하여 농사에 필요한 최소한의 수원을 확보할 수 있도록 고성 관내 약444개의 둠벙을 조성하고 활용한 점이 중요농업유산으로 인정받아 선정되었다.

 

김준간 경상남도 농업정책과장은 “이번에 국가중요농업유산으로 지정된 ‘고성 해안지역 둠벙 관개시스템’은 단순히 유산으로 보존·유지 하는데 그칠 것이 아니라 농촌관광자원으로 잘 활용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둠벙과들녘.png
둠벙과 들녘/사진 경상남도

 

 
[KJB한국방송]경남=김수철 기자 sck1850@hanmail.net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전체댓글 0

  • 5135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고성 해안지역 둠벙 관개시스템’ 국가중요농업유산으로 지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