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9(수)

박정민·이성민·임윤아 영화 '기적' 캐스팅…촬영 돌입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8.10 21:5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박정민, 이성민, 임윤아가 영화 '기적' 출연을 확정지었다.

롯데엔터테인먼트는 '기적'의 캐스팅을 완료하고 최근 촬영을 시작했다고 7일 밝혔다.

영화는 1986년 찻길 하나 없는 시골 마을, 오갈 수 있는 길은 기찻길밖에 없지만 정작 기차역은 없는 동네에 간이역 만드는 게 단 하나의 꿈인 수학 천재 '준경'(박정민 분)과 마을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실제 경상북도 봉화군에 위치한 대한민국에서 가장 작은 간이역 ‘양원역’을 모티브로 새롭게 창조했다.

260만 관객을 동원한 '지금 만나러 갑니다'의 이장훈 감독이 각본, 감독을 맡았다.

배우 박정민은 등하교에만 꼬박 5시간 걸리는 원곡 마을에 사는 수학 천재 ‘준경’ 역을 맡았다. 언제 기차가 지나갈지 모르는 위험을 무릅쓰고 철로를 걸어 다니며 마을에 간이역을 세우겠다는 일념을 실행한다.

이성민이 '준경' 아버지이자 기관사인 '태윤' 역을, 임윤아가 '준경'의 천재성을 일찍이 알아본 친구 '라희' 역을 맡았다.내년 개봉 예정이다.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박정민·이성민·임윤아 영화 '기적' 캐스팅…촬영 돌입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