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0-28(목)
 

207A3834.png

사진/통영해경

 

통영해양경찰서는 오늘(12일) 민간해양구조대의 국민 인식 전환 및 다양한 활약상 홍보를 위해 관내 유튜버 ‘요즘해녀’ 우정민‧진소희 씨를 명예 민간해양구조대원으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통영해경은 거제-서울 왕복거리의 5배의 2,139km 해안선길이와 거제도 면적의 약 24배 크기의 해양을 관할하는 등 광활한 구역을 담당하고 있어, 해양구조에서 민간의 적극적 참요가 필요한 실정이다.

 

이에 따라 지난해부터 기존 어민 중심에서 다양한 구조자원 모집을 통해 해양종사자 뿐만 아니라 드론운용자, 수상구조사 등 총 1,116명의 폭넓은 인력을 운영 중이다.

 

이번 유튜브 크리에이터 ‘요즘해녀’의 위촉을 통해 해양경찰과 민간해양구조대의 국민 인식 전환을 위한 활약상 홍보 등 다양한 활동을 추진할 예정이다.

 

통영해양경찰서장은 “민간해양구조대의 활약상 홍보 더불어 민·관 구조 협력체계를 견고히 하여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확보하는데 주력하겠다.“고 밝혔다.

 
[KJB한국방송]통영=김수철 기자 sck1850@hanmail.net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통영해경, 명예 민간해양구조대원 위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