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7(월)

유근기 곡성군수, 금호타이어 해외 매각 반대 1인 시위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7.07.19 17:0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유근기 곡성군수는 금호타이어 해외 매각 반대를 요구하며, 19일 아침 7시 30분부터 한 시간 동안 산업은행 광주지점 앞에서 피켓을 들고 1인 시위에 나섰다.
 
유 군수는 금호타이어를 해외자본에 매각할 경우, 곡성 공장에서 일하고 있는 1,800여명의 정규직과 50여개의 협력 업체 직원 500여명 등 총 2,300여명의 근로자 고용을 보장 할 수 없고, 향후 곡성 공장 생산량 축소, 구조조정에 따른 인원감축, 협력업체 변경 등 곡성 지역경제에 돌이킬 수 없는 악영향이 발생 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산업은행에 금호타이어 매각을 즉각 중단할 것을 요구했다.

1-2.(금호타이어 매각반대 1인시위).png▲ 사진/곡성군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유근기 곡성군수, 금호타이어 해외 매각 반대 1인 시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