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6-27(목)

영광 안마도에서 선원 1명‘실종’...해경 집중수색 중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4.11 17:2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전남 영광군 안마도 인근 해상에서 예인선 선원 1명이 해상으로 추락해 해경이 집중 수색 작업을 펼치고 있다.

 

11일 목포해양경찰서는 오전 4시께 전남 영광군 안마도 항에서 예인선 D호(24톤, 부산선적, 승선원 2명)에서 선원 탁모(64세, 남, 부산거주)씨가 갑판에서 해상에 추락했다는 신고가 상황실에 접수됐다.

 

목포해경은 경비정 2척, 연안구조정 2척, 서해특구대, 헬기 1대, 민간구조선 6척을 현장으로 급파해 수색하는 한편, 잠수요원을 투입하여 수중수색 중이라고 밝혔다.

 

실종자 탁모씨는 안마도 방파제 인근 해상에서 부선 G호(401톤)에 연결된 예인줄 조절 작업 중 로프가 절단되면서 줄에 맞아 그 충격으로 해상으로 추락했다.

 

한편, 해경은 D호의 선장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와 경비함정, 서해특구대, 민간구조선과 항공기가 실종자를 수색하고 있다.

 

목포해경이 11일 영광 안마도 인근 해상에서 예인선 선원 1명이 해상으로 추락해 실종되어 수색하고 있다..png
11일 영광 안마도 인근 해상에서 예인선 선원 1명이 해상으로 추락해 실종되어 수색하고 있는 해경/ 사진 목포해경

 

태그

전체댓글 0

  • 8111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영광 안마도에서 선원 1명‘실종’...해경 집중수색 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