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6-06(일)

통영해경, 나홀로 표류선박 수색중 발견된 선장 사망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4.03 20:5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00403)통영해경, 나홀로 표류선박 수색중 발견된 선장 사망(사진1).png
나홀로 표류선박 수색중 발견된 선장 사망/사진 통영해경

 

통영해양경찰서는 오늘(3일) 오전 11시 43분경 사천 신수다 남쪽 끝단 해상에서 선박 A호(1.38톤, 자망, 승선원 1명)가 표류중이고 배에 사람이 없다는 신고를 받고 통영해경 및 민간해양구조대가 수색 중 선장 B씨(48년생, 남)를 발견하여 병원으로 이송하였으나 사망했다고 밝혔다.

 

오늘 오전 11시 44분경 신수도 인근을 조업 중이던 선박의 선장이 A호가 표류 중이고 선원이 보이지 않아 계류하여 확인해보니 사람이 보이지 않아 통영해경으로 신고한 것이다.

 

통영해경은 사천파출소 연안구조정을 급파하여 오전 11시 52분경 현장에 도착하여 저수심으로 접근이 어려운 A호에 경찰관이 직접 입수하여 A호에 도착해 확인해보니 배에 사람은 없고 선장 휴대폰만 있는것이 확인되었다.

 

통영해경은 경비정 2척, 통영구조대, 남해청 헬기, 사천시 어업지도선, 민간해양구조대 5척을 동원하여 인근해역을 수색하였고 오후 2시 49분경 민간해양구조선 C호(3.99톤, 통발)가 B씨를 발견하여 사천파출소 연안구조정이 B씨를 인양하여 삼천포항으로 입항해 대기중인 119 구급차량 이용 인근병원으로 이송하였으나 사망하였다고 전했다.

 

통영해경은 자세한 사고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KJB한국방송]통영=김수철 기자 sck1850@hanmail.net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통영해경, 나홀로 표류선박 수색중 발견된 선장 사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