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9(화)

영광 송이도 해상서 50톤급 예인선 전복 ‥목포해경 3명 구조,1명 수색 중

- 사고주변 강한 강풍과 조류로 수색에 어려움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7.23 16:2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목포해양경찰서는 오후 1시 08분경 전남 영광군 송이도 동쪽 900m 해상에서 예인선 A호(50톤,승선원2명,목포선적)가 전복되어 선원3명구조하고 P모(73세,남,기관장)씨를 수색 중에 있다고 23일 밝혔다.

 

전남 영광 송이도 해상에서 소재가 파악되지 않은 기관장을 집중 수색하고 있다.png

                                                                   사진/목포해경

해경은 사고현장 주변으로 경비정 3척, 연안구조정 2척, 방제정 1척, 서해특구대원 등 총 9척을 현장으로 급파, 현재 집중 수색 중에 있다.

 

사고발생 32분에 도착한 해경은 배에 매달려 있던 예인선 A호 선장 K씨(74세,남)를 구조하고, 712톤급 부선에 구조를 기다리던 2명을 구조했다.

 

하지만, A호의 기관장 P모(73세,남)씨의 소재가 파악되지 않아 사고주변 수색 중에 있다.

 

해경에 따르면 사고선박 A호는 23일 10시경 영광 송이도에서 사석 약 500톤 하적 후 기상불량으로 목포항으로 피항중 타기작동불량으로 예인줄 장력에 의해 전복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 중에 있다.

 

현지 기상은 풍랑예비특보가 발효되어 8-10m/s, 파고는 2m이상, 빠른 조류로 수색에 난항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목포해경서는 사고대책반 편성, 인근 부안해경서 315함 등 3척 추가 동원해 사고 주변으로 집중 수색을 펼치고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영광 송이도 해상서 50톤급 예인선 전복 ‥목포해경 3명 구조,1명 수색 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