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9(수)

서울시, 배달의 민족 등 주요 배달앱에 한강공원 배달 자제요청시행

- 서울시, 8개 주요 배달앱사에 한강 시민공원 내 배달주문 접수 자제 요청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9.09 20:1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서울시는 코로나 19 확산방지를 위해 금일 오전 8개 주요 배달앱사에 한강 시민공원 내에서 배달을 자제해 달라고 요청했다.

 

만나플래닛, 스폰지, 먹깨비, 배달통, ㈜우아한형제들, ㈜쿠팡이츠, (유)딜리버리히어로코리아, 허니비즈

 

qoekf.PNG
사진/네이버이미지

 

이는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 인해 한강공원 이용객수가 전년대비 40% 이상 증가하는 등 코로나 19 야외감염위험이 급증하는 가운데 한강 공원 내 배달주문 자제를 통해서 시민들이 한강 공원으로 몰리는 상황을 방지하기 위한 조치이다.

 

이에 앞서 서울시에서는 한강공원 내 매점 28곳과 카페 7곳에 대해 영업시간을 단축하고 11개 한강공원 주차장(43개소)도 21시 이후 진입을 금지하는 등 관련 조치를 시행한 바 있다.

  

서울시의 요청에 따라 주요 8개 배달앱사들도 적극 협조하여 배달앱 접속 시 한강공원 내 배달주문을 자제해 줄 것을 알려주는 안내문을 띄우기로 했으며, 소비자가 한강 공원 인근 지역에서 배달을 요청하는 경우 ‘자제 안내문’을 발송하는 시스템을 마련하여 이르면 금일 오후 중 시행할 예정이다.

 

또한, 한강 인근에서 영업하는 음식점 등 영업자들에게도 한강공원 내 배달주문접수를 자제하도록 요청하고 여의도 및 뚝섬 한강 공원 내 배달 존에는 배달주문 자제 안내문을 부착하는 등 한강공원 내 야외감염 위험을 줄이기 위한 추가적인 조치를 시행할 계획이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서울시, 배달의 민족 등 주요 배달앱에 한강공원 배달 자제요청시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