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0-22(금)

원광대 장흥통합의료병원, 67억원 통합의료연구지원사업 선정

-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연간 14억 4000만원 연구비 5년간 지원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9.28 14:0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원광대학교 장흥통합의료병원(원장 노세응)은 앞으로 5년간 연구비 67억이 넘는 통합의료연구지원사업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노세응 병원장.png
노세응 원광대학교 장흥통합의료병원장은 “이번 연구사업을 통해 장흥통합의료병원이 대한민국의 통합의료의 모델을 제시할 것”이라며, “지역 의료기관, 연구기관 등과 협력체계를 구축해 통합의료 근거 확립과 임상현장에서의 확산이 가능하도록 하는 시스템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장흥군

 

 

이번 통합의료연구지원사업은 지속적인 임상연구가 가능한 통합의료 시스템 구축을 내용으로 한다.

구체적 과제는 우수 통합의료서비스 모델 개발, 통합의료 효과에 대한 과학적 근거 확립 및 임상의료기관 현장 적용확산, 통합의료연구 인프라 및 네트워크를 구축 등이다.

 

 이를 위해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연간 14억 4000만원 내외의 연구비를 5년간 지원한다.

  

원광대학교 장흥통합의료병원은 ‘최고의 통합의료서비스 모델 제시’를 연구목표로 삼고 지난달 19일 통합의료연구지원사업에 착수했다.

  

사업 추진에 앞서 원광대학병원, 원광대학교한방병원, 한국한의학연구원 등의 우수한 통합의료연구 관련 연구자들은 연구 사업단을 구성했다.

  

연구 사업단은 ▲4대 중증질환과 노인성 질환의 통합의료 시스템 구축 및 보급 ▲희귀 난치 질환 및 만성통증 환자의 통합의료 플랫폼 구축 ▲뇌졸중 환자에서 인지 및 운동기능장애에 대한 통합의료 임상근거 분석 및 프로토콜 개발을 목표로 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노세응 원광대학교 장흥통합의료병원장은 “이번 연구사업을 통해 장흥통합의료병원이 대한민국의 통합의료의 모델을 제시할 것”이라며, “지역 의료기관, 연구기관 등과 협력체계를 구축해 통합의료 근거 확립과 임상현장에서의 확산이 가능하도록 하는 시스템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현재 장흥통합의료병원은 순천 성가롤로병원, 조선대학교병원, 목포한국병원, 목포중앙병원, 익산 원광대학교병원, 원광대학교 광주한방병원, 원광대학교 전주한방병원 등 진료 및 임상연구가 연계 가능한 기관과 업무 협약 체결을 맺고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원광대 장흥통합의료병원, 67억원 통합의료연구지원사업 선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