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0-22(금)

주민번호 ‘뒷자리 지역표시’ 폐지

-5일부터 주민등록법 시행규칙 개정 시행-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10.05 19:5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전라남도는 주민등록번호 뒷자리 지역표시번호가 5일부터 폐지된다고 밝혔다.

 

이는 주민등록법 시행규칙의 개정 시행에 따른 것으로, 주민등록번호 체계가 만들어진지 45년 만의 변화다.

 

이에 따라 5일 이후 출생해 주민등록번호를 신규 등록하거나 개인정보 유출, 명의 도용, 가정 폭력 피해 등에 의해 주민등록번호를 변경하고자 한 경우, 뒷부분 7자리 중 성별 표시인 첫 자리를 제외하고 나머지 6자리에 대해 임의 번호를 부여받게 된다.

주민등록 번호 지역표시번호 폐지 안내 이미지.png

 

현재 시행중인 주민번호는 앞부분 여섯자리는 생년월일을, 뒷부분 7자리는 ‘성별+출생 읍·면·동 번호+신고 번호+검증 번호’로 정해진 규칙에 따라 번호를 부여한 탓에 개인정보 등을 쉽게 유추할 수 있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이에 따라 전라남도 한 관계자는 “그동안 행정 편의상 개인정보가 필요 이상으로 제공된 측면이 있었다”며 “개정된 제도 시행으로 도민에게 더욱 유익하고 편리한 주민등록 제도가 운영될 것이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주민번호 ‘뒷자리 지역표시’ 폐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