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2-08(목)
 

- 주말, 공휴일, 성수기 상관없이 연중 반값 지원…중간기항지(초도, 손죽도)도 포함

 

여수시(시장 정기명)는 9월 27일부터 여수~거문항로를 이용하는 일반인(타 지역민)의 여객운임을 연중 50% 지원한다고 밝혔다.

 

시는 당초 평일에만 반값 운임을 지원해왔으나, 전라남도에 지속적으로 건의해 관련 지침을 변경하고 주말과 공휴일, 여름 성수기인 특송기간에 관계없이 연중 지원하게 됐다.

 

특히 그동안 지원을 받지 못했던 중간기항지인 초도, 손죽도 여객운임도 반값 지원을 받게 됐다.

 

여객운임 50% 지원 중 전라남도가 25%, 여수시가 25%를 각각 지원하며, 사업비 소진 시 조기에 종료될 수 있다.

 

시는 여객선 이용객 감소로 경영난을 겪고 있는 선사의 부담을 덜기 위해 전라남도와 협의해 지원 금액 중 선사 부담분(10%)을 나눠서 부담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9월 27일부터는 여수시 외 타 지역민이 여수~거문항로를 이용할 경우 운임 36,100원 중 18,050원만 부담하면 된다.

 

여수.png
사진/여수시

 

 

 

 

 

태그

전체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여수~거문항로, 일반인 여객선 ‘반값 운임’ 연중 확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