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4-01(목)

김영록 전남지사, 청와대 경제수석과 조선산업 현장 방문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1.31 21:4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지역 조선산업 경쟁력 강화…정부차원 지원 건의-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31일 청와대 이호승 경제수석과 함께 영암 현대삼호중공업을 방문해 근로자를 격려하고 정부의 각별한 관심과 지원을 당부했다.

 

이번 현장 방문은 최근 선박수주의 주를 이루는 LNG선 건조 현황과 생산 현장의 애로사항 등을 파악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청와대 이호승 경제수석은 강성천 산업통상비서관, 산업통상자원부 최남호 제조산업정책관 등 정부 관계자와 현대삼호중공업 등 조선기업인과 함께 현장 간담회를 갖고 기업의 애로사항과 조선업 활성화 방안을 토론했다.

 

이 자리에서 전라남도는 ‘중소조선사 구조고도화 지원사업’과 ‘조선해양 안전・환경 실용화 기술개발사업’에 대한 정부지원을 건의했다. 또 조선업체도 고용․산업위기지역 지정 연장, 조선업 전문인력 양성 방안 등 기업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정부지원을 요구했다.

 

이호승 수석은 “경기 침체가 장기화 됐으나 기업과 지자체의 노력으로 상당한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며 “정부도 조선업 위기 극복을 위해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하고, “기업도 친환경・스마트선박 개발 등 산업 환경 변화에 맞게 능동적으로 대처해달라”고 당부했다.

 

김 지사, 청와대 경제수석과 조선산업 현장 방문 (4).png

태그

전체댓글 0

  • 8704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김영록 전남지사, 청와대 경제수석과 조선산업 현장 방문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