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6-01(월)

목포시, 대한민국 제1의 수산식품도시 도약위한 10개년 계획 발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4.27 21:3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 4개 목표, 8개 전략, 35개 과제 선정

- 수산물의 생산ㆍ가공ㆍ유통ㆍ수출 고급화를 통한 고부가가치 산업 육성

 

2-2. 목포시, 대한민국 제1의 수산식품도시 도약위한 10개년 계획 발표 (북항 전경).png
사진/목포시

 

목포시가 대한민국 제1의 수산식품도시로 도약을 위한 10개년 계획을 발표했다.

 

시는 지난 1월부터 관련 전문가와 연구기관 등의 참여로 2020~2029 중장기 수산발전 기본 계획을 수립했다. 앞으로 이 계획을 바탕으로 미래 신성장 동력 수산산업 육성을 통해 소득이 성장하고 활력이 넘치는 수출 증대에 박차를 가할 방침이다.

 

목포시 수산발전 기본계획은 ‣ 소득이 배가되는 핵심 고부가가치산업 육성 ‣수산 개발 연구 허브 중심축 구축 ‣살아있는 바다와 더불어 사는 어업 경영 ‣젊어지는 든든한 어업 복지 등 4개 목표를 설정했다.

 

이를 중심으로 8개 중점전략과 35개 과제를 나누어 실행하고, 향후 10년간 목포시 수산발전 방향의 설계도 및 나침반 역할을 하게 된다.

 

목포시 중장기 수산발전 기본계획 추진 사업비는 총 5,738억원이다.

 

그동안 목포를 중심으로 한 서해안 지역은 어장이나 갯벌이 잘 형성되어 다양한 고급 어종과 해조류 생산량이 많고, 특히 목포는 동북아 물류의 중심축인 상해와 가장 근접한 위치에 접해 있어 우리나라 수산물의 대중국 수출 교두보 역할을 수행할 수 있는 여건을 충분히 갖추고 있다.

 

그러나, 이러한 유리한 조건에도 불구하고 대부분 원물 형태 유통과 수작업 공정처리로 부가가치 창출에 한계를 보이고 있으며, 시장 개방 등 산업화 추세를 따라가지 못하는 실정이다.

 

목포시 수산산업 발전방향으로 ‣간편식, 소포장 등 소비 트렌드 변화에 따른 맞춤형 식품 개발과 유통구조 개선 ‣소규모ㆍ영세 구조의 생산라인을 식품위생 기준에 적합한 기준으로 확충 ‣원물 중심 수출에서 고부가가치 가공 연구와 수출상품으로 개발 및 수출마케팅 지원 ‣ 양식어업 증가, 어업생산, 가공의 효율화와 품질 향상을 위한 수산기자재 산업 육성 등 수산 연계산업이 필요한 것으로 분석했다.

 

이를 토대로 한 기본계획을 살펴보면 소득이 배가되는 핵심 고부가가치산업 육성을 위해서 지역특화산업 산지가공시설 구축과 수산물 생산ㆍ유통ㆍ가공 스마트화 기반 구축 등 기반 확충에 1,903억원, 수산식품 수출단지 조성과 수출 전략형 김 가공제품 개발 등 수출 증대에 1,438억원이 소요된다.

 

또, 수산개발 연구 허브 중심축 구축을 위한 해양생물자원 대량생산공정 표준화를 위한 연구와 최근 가족의 일원으로 유대감이 중요시되는 반려동물용 식이성 알러지 예방식 영양사료 제품 개발 등 미래 수산 연구 개발 705억원, 수산기자재 상용화복합 실증센터 조성과 공유 스마트팩토리 플랫폼 역할 및 온라인 특화 물류시스템 풀필먼트 구축 등 수산연계 산업 육성에 1,128억원이 필요하다.

 

그리고, 살아있는 바다와 더불어 사는 어업 경영을 위해서 서남권 상생발전 낙지자원 조성 등 청정한 바다 자원 조성에 62억원과 어업기자재 및 안전 조업 지원 등 안전한 조업 망 구축에 172억원이 소요된다.

 

이와 더불어, 젊어지는 든든한 어업 복지를 위한 농어민 공익수당 지원 등 모두가 누리는 어민복지에 227억원과 103억원이 투입되는 청년 어업인 영어 정착 지원 등 청년이 돌아오는 젊은 어업 사업도 발굴됐다.

 

목포시 관계자는 “수산발전 중장기 기본계획이 마련된 만큼 체계적으로 흔들림 없이 사업 연속성을 확보하고 수산분야의 운영 효과성을 높이기 위해 차분하게 준비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목포시, 대한민국 제1의 수산식품도시 도약위한 10개년 계획 발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